상단여백
기사 (전체 9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자동차 전문가들이 그릴 현대제철 미래는
국내 자동차 최고 전문가의 만남이 성사됐다. 현대제철 김용환 부회장과 안동일 사장이 그 주인공이다. 이들이 자동차 시장을 어떻게 주도해...
윤용선 기자  |  2019-02-18
라인
철근업계가 모르는 철근가격 시스템
제강사와 건설사의 철근가격 결정 주도권 싸움이 한창이다. 건자회는 엄포용으로 언급했던 수입철근 공동구매를 실행에 옮겼다. 세금계산서 수취거부, 특정 제강사 발주 중단 등의 추가 제재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수년간 ...
윤용선 기자  |  2019-01-23
라인
최정우 회장의 러브레터 2탄 “이번엔 다르다”
포스코가 2019년 외부와의 교감신경을 작동했다. 11일 마케팅혁신위원회를 출범시키고 이를 통해서 고객의 불만사항을 직접 듣기로 했다. 운영은 사원에서 차장까지 젊은 직원 20명에게 맡겼고, 보고는 중간 관리자를 거...
김종혁 기자  |  2019-01-15
라인
철근 가격고시제 개막 ‘2019년 새롭게 출발’
철근 판매의 새로운 시대가 열렸다. 2019년부터 철근가격은 제강사가 고시하는 기준가격과 연동해 시세를 형성하게 됐다.현대제철은 2019년 건설사향 철근 기준가격을 ‘고시제(告示制)’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동국제강 ...
윤용선 기자  |  2019-01-02
라인
2019년 기대할 만하다
주요 철강사들이 2019년 계획 수립에 고민이 많다. 양대 고로사인 포스코, 현대제철마저 내년 살림살이를 짜는데 예년보다 많은 시간을 소비했던 것을 보면 또 다른 차원의 시장이 전개될 것임은 분명하다. 중국의 경기둔...
김종혁 기자  |  2018-12-20
라인
철근유통 ‘건들지 말아야 할 것’
'건들지 말아야 할 것을 건드렸구만’ 요즘 텔레비전만 켜면 나오는 ‘포트나이트’의 광고 선전 멘트이다.미국 회사인 에픽게임즈가 어벤저스에 출연한 크리스 프랫을 내세워 야심차게 밀고 있는 작품이다. 그러나 이 ...
윤용선 기자  |  2018-12-14
라인
포스코 노조와 또 다른 목적의 놀이터
포스코 노조는 역사상 최초라는 타이틀로 많은 관심과 기대를 받았다. 출발은 그랬다. 노동자들을 대변하고 궁극적으로 가족과 같은 선후배 동료가 일터로 삼은 포스코가 바람직하고 지속가능한 회사로 발전하기를 바라는 간절한...
김종혁 기자  |  2018-12-05
라인
현대제철 철근유통 생존 위한 최후의 선택
현대제철이 유통향 철근 현금할인 정책을 전격 폐지한다고 발표했다. 유통시장 구조를 바꿀 수 있는 최후의 카드를 꺼내든 셈이다.메이커의 현금할인은 리먼사태 당시 금리의 변동폭이 커지면서 유통을 보호하기 위해 나온 정책...
윤용선 기자  |  2018-12-05
라인
적자 덕에 각성한 철근 남은 숙제는
철근메이커의 수익이 개선되고 있다. 경영실적이 적자를 기록하자 이제야 정신을 차리는 모습이다. ‘소 잃고 외양간 고치는 격’ 이지만 철근 수요 감소에 대비해 메이커가 무엇을 준비해야 하는지 다시 한번 돌아볼 수 있게...
윤용선 기자  |  2018-11-20
라인
포스코 '최정우호'의 개혁? ‘철강’의 현주소
최정우 포스코그룹 회장이 5일 발표한 100대 개혁과제는 철강업계의 현주소를 명확히 드러냈다. 호평과 악평을 뒤로 하고라도 한국이라는 토양 속에서 획기적으로 할 수 있는 그 무언가는 빠진, 굳이 표현하자면 개혁이라고...
김종혁 기자  |  2018-11-07
라인
철근 형강 가격유지 고철에 달렸다
봉형강 전기로메이커의 경영실적이 4분기 시작과 함께 눈에 띄게 개선됐다. 철근 H형강을 중심으로 제품가격 인상에 성공했으며, 주원료인 고철가격은 예상보다 빨리 하락세로 전환됐기 때문이다.전기로메이커는 지난 3분기 ‘...
윤용선 기자  |  2018-10-25
라인
최정우 회장 개혁과제, 문정부 코드와 동기화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약 보름 뒤에 그룹 개혁 과제를 발표한다. 포스코 내부로는 그룹의 미래 성장 동력이 될 구체적 방안이 제시될 전망이다. 전 세계 관심을 한몸에 받는 전기차 핵심 소재와 관련한 양극재 등 리튬 사...
김종혁 기자  |  2018-10-16
라인
고철업계 단체행동 법에 걸릴까
현대제철의 경인지역 고철가격 인하에 협력업계의 불만이 고조되고 있다. 영업 활동 중단 위기에 몰렸기 때문이다.현대제철은 수입고철 입고량 증가로 재고가 늘어남에 따라 경인지역 고철 구매가격을 인하한다. 이 지역 협력사...
윤용선 기자  |  2018-10-10
라인
철근협상 “이쯤 되면 막가자는 거죠”
'이쯤 되면 막가자는 거죠~~'2003년 3월 9일 노무현 대통령이 ‘전국 검사들과의 대화’ 자리에서 한 말이다. 검사가 대통령도 취임 전에 청탁한 사실이 있지 않냐고 공개 질의 한 후 노 대통령이 해...
윤용선 기자  |  2018-09-28
라인
동부제철의 새출발…재기를 기대하며
동부제철이 추석 연휴 시작 전인 2018년 9월21일 본사를 이전했다. STX 남산타워에서 2년 반가량을 살고, 그리 멀지 않은 서울스퀘어에 새둥지를 틀었다. 기자는 이사 하루 전인 20일 동부제철 몇 몇 분들과 식...
김종혁 기자  |  2018-09-27
라인
[장대현의 컴플라이언스] 리니언시의 추억
몇 년 전 퇴근길에 휴대폰으로 전화가 왔다. 계열사 임원이었다. 그날 아침 공정위 조사관들이 계열사에 들이닥친 터라 얼른 전화를 받았다...
글 장대현 전문위원/정리 스틸프라이스  |  2018-09-18
라인
불법강재 퇴출한 중국과 'with POSCO'
중국이 가공할 만한 위력을 뿜어 내고 있다. 질적성장 제조강국을 표방한 정부의 개혁이 강력하고 흔들림 없이 3년째 추진되고 있다.환경오염 개선은 이같은 개혁과 병행된 골격중의 하나다. 불법강재를 퇴출시킨 것이 대표적...
김종혁 기자  |  2018-09-13
라인
철근 영업사원의 ‘다이어리’
공정위의 호출에 조사에 참여한 관계자들은 처음부터 기가 죽었다고 한다. 어느 한 메이커 영업팀장의 다이어리(업무일지) 수권이 조사관 책상 위에 올려져 있었기 때문이다. 철근 담합 조사는 시작부터 과징금 규모만 남겨 ...
윤용선 기자  |  2018-09-11
라인
[장대현의 컴플라이언스] 법인카드 관리지침
7년 전 필자가 회사에서 팀장이 되었을 때 회사에서 법인카드가 나왔다. 팀장 승진 후 받게 된 법인카드는 출세의 증표처럼 느껴졌다. 법...
글 장대현 전문위원/정리 스틸프라이스  |  2018-09-11
라인
[장대현의 컴플라이언스] 전속고발권에 대한 단상(斷想)
최근 법무부와 공정위는 중대 담합행위에 대한 전속고발제를 폐지하기로 합의했다. 전속고발제는 공정거래법 위반 사건에 대해서는 공정위 고발...
글 장대현 전문위원/정리 스틸프라이스  |  2018-08-30
라인
최정우 회장 철강협회는 업계를 대변할 수 있는가
최정우 포스코 신임회장이 한국철강협회 회장을 동시에 맡게 됐다. 포스코 회장이 협회장직에 오른 것은 1975년 협회 창설로부터 43년간, 단 한 차례도 예외가 없었다. 이번은 9대째다. 포스코 수장에게 자리를 내주는...
김종혁 기자  |  2018-08-27
라인
제강사 고철 구좌제도 폐지가 정답
국내 고철가격은 두 달 사이 등급별로 톤당 3~5만원 수준의 급등을 기록했다. 그러나 구좌업체는 적자 폭이 커지면서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다. 고철가격 상승이 구좌의 이익으로 이어지지 못하고 있는 것이다.구매경쟁 과열...
윤용선 기자  |  2018-08-22
라인
[장대현의 컴플라이언스] 화차(火車)가 된 명차(名車)
지난 9일 BMW 차량 2대에 또 불이 났다. 올해 들어서만 36대의 BMW 차량이 불탔다. 한 달에 4.5대꼴로 불이 난 셈이다. 어...
글 장대현 전문위원/정리 스틸프라이스  |  2018-08-13
라인
장세욱 부회장 또 파격인사 CFO 외부인사 첫 영입
장세욱 동국제강그룹 부회장이 또 한 번의 파격 인사를 단행했다. 최고재무책임자(CFO) 자리에 그룹 역사상 처음으로 외부인사를 영입한 ...
김종혁 기자  |  2018-08-09
라인
현대제철 고철 협력사 인내심 한계 봉착
현대제철 고철 협력사들의 인내심이 한계에 봉착했다. 현대제철의 고철가격 대응이 늦어지면서 협력사의 시장경쟁력 약화가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현대제철은 수년째 ‘국내 고철가격 안정’이란 명분으로 고철가격 인상을 최대한...
윤용선 기자  |  2018-08-08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철강신문고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결재 계좌 안내
회사명 : ㈜스틸프라이스  |  대표전화 : 010-3358-9166  |  팩스 : 0303-3444-8578
발행소 :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 82길 15(대치동, 디아이타워)556호  |  우편물 :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안양천서로 289. 109동 201호(안양동, 주공뜨란채아파트)
제호 : 스틸프라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4220  |  등록일 : 2016.11.17  |  발행일 : 2016.3.1
편집·발행인 : 윤용선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용선  |  대표메일 : steelprice@steelprice.co.kr  |   Copyright © 2019 스틸프라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